[뉴스후] 삼성전자 세계최초 16GB 모바일 D램 시대 열어
[뉴스후] 삼성전자 세계최초 16GB 모바일 D램 시대 열어
  • 이동희 기자
  • 승인 2020.02.25 15:55
  • 최종수정 2020.02.25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fter News] Samsung Electronics Opens the World's First 16GB Mobile DRAM Age
16GB LPDDR5. 사진= 삼성전자

[인포스탁데일리=이동희 기자] 삼성전자가 세계최초로 16GB(기가바이트) 용량의 모바일 D램 양산을 시작했다. 이 D램은 역대 최고 속도와 최대 용량을 구현한 모바일 D램으로 세계에서는 처음이다. <2019년 11월4일자 [단독] 삼성전자, 내년 1월 '레이저어닐링'기술 적용 16나노 D램 양산>

삼성전자는 경기 평택사업장에서 ‘16GB16GB LPDDR5 모바일 D램’을 본격 생산하기 시작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양산은 앞서 인포스탁데일리가 보도한 세계 최초 레이저어닐링 공정(GAP FILL)을 적용한 것이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번 16GB 모바일 D램 패키지에는 2세대 10나노급(1y) 12Gb 칩 8개와 8Gb 칩 4개가 탑재됐다.

하이엔드 스마트폰용 모바일 D램(LPDDR4X, 4266Mb/s)보다 약 1.3배 빠른 5500Mb/s의 속도를 구현해 풀HD급 영화(5GB) 약 9편 용량인 44GB의 데이터를 1초 만에 처리할 수 있다.

기존 8GB LPDDR4X 패키지 대비 용량은 2배 높이면서 소비전력을 20% 이상 줄였다.

삼성전자는 16GB LPDDR5 패키지를 양산함으로써 차세대 플래그십 스마트폰 시장을 선점하고, 업계에서 유일하게 8GB, 12GB, 16GB 'LPDDR5 모바일 D램 풀라인업'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최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실 부사장은 "업계 최고 성능의 모바일 솔루션을 제공해 차세대 플래그십 스마트폰 사용자에게 놀라운 만족감을 줄 수 있게 됐다"며 "올해 차세대 공정으로 신규 라인업을 제공함으로써 글로벌 고객의 수요 확대에 차질없이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평택캠퍼스 최신 라인에서 LPDDR5 모바일 D램을 양산하고 있다.

올 하반기에는 6400Mbps 구동 AP 개발에 맞춰 기존 대비 1.5배 빠른 16Gb LPDDR5를 3세대 10나노급(1z) 공정으로 본격 양산해 플래그십 모바일, 하이엔드 PC는 물론 자동차 시장까지 본격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이동희 기자 nice1220@infostock.co.kr

[After News] Samsung Electronics Opens the World's First 16GB Mobile DRAM Age

[Infostock Daily: Reporter Lee Dong-hee] Samsung Electronics has started mass production of mobile DRAMs with 16GB (gigabyte) capacity for the first time in the world. This DRAM is the world's first mobile DRAM with the highest speed and maximum capacity ever. <[Exclusive] Samsung Electronics, Jan. 2019, see Mass Production of 16 nano DRAMs by applying 'Laser Annealing' technology>

Samsung Electronics announced on the 25th that it started producing 16GB LPDDR5 mobile DRAM at Pyeongtaek plant in Gyeonggi Province.

The mass production is based on the world's first laser annealing process (GAP FILL) reported by Infostock Daily.

According to Samsung Electronics, the 16GB mobile DRAM package is equipped with 8 second-generation 10-nanometer (1y) 12Gb chips and 4 8Gb chips.

It achieves a speed of 5500Mb/s, about 1.3 times faster than mobile DRAM (LPDDR4X, 4266Mb/s) for high-end smartphones, allowing it to process 44GB of data, about 9 full HD-class movies (5GB), in a second.

The capacity of the existing 8GB LPDDR4X package doubled and reduced power consumption by more than 20%.

Samsung Electronics will be able to preoccupy the next-generation flagship smartphone market by mass-producing the 16GB LPDDR5 package, and to supply the only 8GB, 12GB and 16GB 'LPDDR5 mobile DRAM full line-up' in the industry.

"We are able to provide the industry's best mobile solution to provide amazing satisfaction to next-generation flagship smartphone users," said Choi Chul, vice president of strategic marketing at Samsung Electronics' memory division. "By providing a new lineup with next-generation processes this year, I plan to respond. "

Meanwhile, Samsung Electronics is mass-producing LPDDR5 mobile DRAMs at the latest line of Pyeongtaek campus.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16Gb LPDDR5, 1.5 times faster than the existing one, will be mass-produced in the third generation of 10nm (1z) process in line with the development of APs driving 6400Mbps, and plans to launch flagship mobile, high-end PCs and automobile markets in earnest.

Reporter Lee Dong-hee nice1220@infostock.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