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 우리은행 신용등급 16년만에 ‘A’로 상향조정
피치, 우리은행 신용등급 16년만에 ‘A’로 상향조정
  • 윤서연 기자
  • 승인 2021.07.30 16:37
  • 최종수정 2021.07.30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
우리은행 CI. 제공=우리은행

[인포스탁데일리=윤서연 기자] 세계 3대 국제신용평가기관인 피치가 우리은행의 장기신용등급을 기존 A-에서 ‘A’로 단계 상향 조정했다.

피치는 우리은행의 단기신용등급도 기존 F1에서 최상위 등급인 ‘F1+’, 우리은행 자체 신용등급도 bbb+에서 ‘a-’로 한 단계씩 올렸다. 우리은행 자체 신용등급도 bbb+에서 ‘a-’로 한 단계 상향 조정했다.

앞서 지난 6월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도 우리은행의 장기신용등급을 A에서 A+, 자체 신용등급을 bbb+에서 a-로 한 단계씩 상향 조정한 바 있다.

이번 상향조정은 2005년부터 지난 16년간 우리은행 신용등급을 A-로 유지해왔던 피치가 우리은행의 ▲경영관리 능력 ▲리스크 관리 ▲자산건전성 및 수익성 개선 ▲안정적 자본관리 능력 등 전 부문에 걸친 노력을 높이 평가한 결과라는 해석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신용등급 상향은 우리은행의 지속적인 체질 개선 노력이 높이 평가된 결과”라며 “신용등급 상향으로 해외시장에서의 영업환경이 개선됨은 물론 자금조달 비용 또한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윤서연 기자 yoonsy052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